반응형

SOS는 구조 신호로 잘 알려져 있죠.

하지만 SOS가 어떤 의미를 지니고 있는지는 잘 모르곤 합니다.

 

SOS는

Save our Souls

Save our Ships

...

등등 억지로 단어를 끼워넣어서 만들곤 하는데요.

 

SOS에는 아무런 단어 의미가 없습니다.

 

영화 [엑시트]를 보셨다면 기억나시는 대사가 있으실 거예요

'따따따 따-따-따 따따따'

이건 단순한 대사가 아니라, 바로 SOS 신호입니다.

 

이건 바로 모스 신호인데요.

모스 신호란 점, 선, 공간 등으로 신호를 표현하는 거예요.

그래서  [...---...] 로 표현하곤 합니다.

 

 

조난 신호는 국가마다 달랐지만

지금은 전세계적으로 공통의 SOS[...---...]로 정해졌는데요.

이 신호는 독일에서 가장 먼저 사용했었습니다.

그리고 가장 쉬운 신호여서

베를린에서 열린 International Wireless Telegraph Convention에서

국제 조난 신호로 선정됐다고 합니다.

 

[...---...] 이 신호는 SOS 말고 다른 알파벳으로 표현할 수도 있습니다.

'.'과 '-'의 조합에 따라 다양한 단어가 될 수 있는 거죠.

하지만 SOS만큼 쉬운 단어는 없는 것 같아 보이네요.

 
 

후원해주신 여러분, 감사합니다

후원하기 네이버 후원 (클릭) 직접 후원 (카카오뱅크 한재완)  (3333-02-3093050) * 닉네임/이름 공개 원하시면 이메일 남겨주세요! han_puri@naver.com 감사합니다!

hanpuri.com

 

 

 

 

반응형