반응형

 

준동사는 동사를 변형한 것으로
상황에 따라서 명사, 형용사, 부사로 쓰이고
문장 속에서 이미 쓰인 동사 이외에
동사 의미가 추가적으로 필요하다면
동사를 또 쓰는 게 아니라
상황에 맞는 준동사를 골라 쓰게 된다고 했습니다.

부정사는 상황에 맞게
명사/형용사/부사로 쓰인다고 했었고
분사는 형용사로 쓰인다고 했었고
이번 시간에 알아볼 동명사는 명사로 쓰이게 됩니다.

일단 준동사 중에서
동명사가 이름만 보고
그 역할을 파악하기 가장 쉬운 단어입니다.

동명사 - 동사+명사
동사 의미를 가지면서 명사로 쓰이는 단어입니다.


명사니까 문장 안에서
주어, 목적어 자리에 올 수 있고
상황에 따라서 보어 자리에도 올 수가 있겠죠.
보어 자리는 명사와 형용사만 올 수 있으니까요.
그리고 전치사 뒤에 명사가 오기도 합니다.
전치사의 목적어라고 부르기도 하구요.

동사 의미를 가지면서 명사로 쓰이는
이 동명사는 어떻게 생겼냐면
동사에 ing를 붙인 모습을 가집니다.

그런데 준동사 중에서
현재 분사의 모습도 동사에 ing를 붙인 모습이에요.

이 동명사의 모습과 현재 분사의 모습은 똑같습니다.
그런데 역할이 달라서 사용하는 때가 다릅니다.

동명사는 명사로 쓰이고
현재 분사는 형용사로 쓰여서

만약 동사에 ing가 붙은 단어만을 보고서는
이건 동명사다 현재 분사다 말할 수 없고
문장 내에서 어떻게 쓰였는지를 보고
동명사인지 현재 분사인지 구별을 하게 되는 겁니다.

 



동명사가 어떻게 사용되는지 볼게요
동명사는 명사니까
주어/목적어/보어 자리에 올 수 있다고 했습니다.

문장으로 하나씩보면
주어
Eating makes me happy. 
먹는 것은 날 행복하게 한다.

목적어
I enjoy eating. 
난 먹는 걸 즐긴다.

보어
My hobby is eating. 
나의 취미는 먹는 것이다.

전치사 뒤에 명사가 옵니다. 
Let's talk about eating.
먹는 거에 대해 얘기하자.

동명사도 명사니까 올 수가 있죠
Let's talk.로 대화하자.
라고 문장을 끝낼 수 있는데
어떤 대화를 할지 자세한 표현을 위해
전치사를 사용하는데
전치사, about + 명사 구조라서
about + eating(동명사) 이렇게 온 겁니다.

 


동명사는 그냥 명사와는 다르게
동사 의미를 가지고 있다는 거 기억하셔야 해요.

그래서
‘먹다’동사 의미를 활용하기 위해서
동명사로 변형한 겁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

[문법풀이 교재 #45] 다운로드
 
(이전 글) [문법풀이 #44] 6-6. 과거 분사 vs 현재 분사
(다음 글) [문법풀이 #46] 7-2. 동명사 vs 현재 분사
 
 

후원해주신 여러분, 감사합니다

후원하기 네이버 후원 (클릭) 직접 후원 (카카오뱅크 한재완) (3333-02-3093050)

hanpuri.com

 

 

 

 

 

반응형